시각장애인, 유아도 함께 즐기는 영화제, DMZ국제다큐영화제 배리어프리 첫 도입

Sorry, this entry is only available in Korean. For the sake of viewer convenience, the content is shown below in the alternative language. You may click the link to switch the active language.

시각장애인, 유아도 함께 즐기는 영화제
DMZ국제다큐영화제 배리어프리 첫 도입


  • 시각장애인, 유아를 위한 14편의 다큐 영화에 쉬운 화면 해설 제공
  • 무료 스마트폰 앱 다운로드 후 간편하게 이용 가능

제8회 DMZ국제다큐영화제(조직위원장 남경필, 집행위원장 조재현)가 시각장애인과 유 아들을 위한 쉬운 화면 해설을 제공하는 배리어프리 영화 서비스를 첫 도입하여 선보 인다.

‘배리어프리 영화’란 영화에 자막, 수화 및 화면해설(상황을 설명하는 음성)을 넣어 시, 청각장애인과 비장애인 모두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영화를 일컫는다. 모든 시민이 자연 스럽게 사회에 참가할 수 있는 성숙한 사회를 건설하기 위해 장애인, 고령자 등 약자 들이 만나는 장벽(barrier)을 없애자는 넓은 의미의 취지에서 나온 것이다.

DMZ국제다큐영화제는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다큐패밀리’ 섹션 중 14편의 단 편 다큐영화를 선정하여 쉬운 화면 해설을 제공한다. 시각장애인은 물론이고 유아와 청소년들도 보다 쉽게 다큐영화를 이해하고 관람 할 수 있게 되었다.

영화제측은 ‘올해 처음 선보이는 배리어프리 영화의 도입은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장벽 (barrier)을 넘어 함께 영화제를 즐길 수 있다는 점에서 DMZ국제다큐영화제의 비전 중 하나인 ’소통‘의 가치를 실현하는 것이다. 추후에는 상영편수를 점차 확대 해 나갈 예 정이다’라고 밝혔다.

배리어프리 앱은 안드로이드와 iOS기반 모두에서 ‘DMZ Docs 싱크로’를 검색하여 다운 로드 가능하다.

제8회 DMZ국제다큐영화제는 오는 9월 22일(목) DMZ 내 캠프그리브스에서 개최될 개 막식을 시작으로 29일(목)까지 8일간 약 36개국 116편의 다큐영화를 상영 할 예정이 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