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MZ다큐영화제 명작, 부천판타스틱큐브서 매월 상영

Sorry, this entry is only available in Korean. For the sake of viewer convenience, the content is shown below in the alternative language. You may click the link to switch the active language.

DMZ다큐영화제 명작, 부천판타스틱큐브서 매월 상영


  • 매월 부천시 판타스틱큐브에서 DMZ국제다큐영화제 우수작 상영
  • 22일 ‘남아있는 나날’시작으로 4월 29일 ‘붉은 옷’상영 예정

경기도의 DMZ국제다큐영화제 우수 다큐멘터리가 부천시 영화문화 복합공간 판타스틱큐브에서 매월 무료로 상영된다.

조재현 (사)DMZ국제다큐영화제 집행위원장과 최용배 (사)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집행위원장은 22일 오후 7시 부천 판타스틱큐브에서 이 같은 내용의 ‘교류·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양 영화제의 발전과 경기도·부천시의 영상산업 진흥을 위해 상호 협력키로 했다.

협약에 따라 (사)DMZ국제다큐영화제는 8회 DMZ국제다큐영화제의 수상작과 우수작을 선정하고 (사)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는 부천시청사 1층의 판타스틱큐브에서 올해 12월까지 선정작을 상영하게 된다.

이날 오후 7시 30분 상영되는 8회 DMZ국제다큐영화제 우수작 ‘남아 있는 나날’을 시작으로 4월 29일에는 아시아의 시선상 수상작 ‘붉은 옷’, 5월 13일에는 ‘노후 대책 없다’가 상영될 예정이다.

협약식에 참가한 염종현 경기도의회 문화관광위원회 위원장은 “이번 업무협약은 영화제간 상호협력의 좋은 사례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 국제영화제로 상호협력이 확대 돼 국내 영화제가 세계로 진출 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조재현 집행위원장은 “2011년부터 시작된 DMZ국제다큐영화제 우수작 정기상영회가 관객 여러분의 큰 호응을 얻으면서 고양, 파주에 이어 올해 부천까지 진출하게 됐다”며 “이번 다큐영화 정기상영회를 통해 다큐멘터리가 대중들에게 더 쉽게 다가갈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평화·생명·소통’을 주제로 열리는 제9회 DMZ국제다큐영화제는 9월 21일부터 28일까지 고양시와 파주시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