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회 DMZ국제다큐영화제의 개막작 <안녕, 미누>의 주인공이신 故 미노드 목탄 님의 명복을 빕니다.

DMZ국제다큐영화제는 미노드 목탄 님이 10월 15일, 오늘 새벽 네팔에서 심장마비로 돌아가셨다는 비보를 접했습니다.

지난 9월 13일 영화제 개막식에 초청되어 8년 만에 한국땅을 밟은 미노드 목탄님의 행복한 3일을 동행한 영화제는 믿을 수 없는 소식 앞에서 애통한 마음을 감출 길이 없습니다.

한국에서 애칭 ‘미누’로 불리었던 그는 영화제 기간 동안 관객들과 <안녕, 미누>를 보고 이야기를 나누는 꿈을 이루었고, 오랫동안 보고 싶어했던 ‘스톱크랙다운’ 멤버들을 비롯한 많은 친구들과 만났습니다. 목포의 눈물을 구성지게 부르던, 또 다른 철학자의 모습을 보여 준 미누 님은 꼭 다시 한국을 방문해서 영화제에 찾아와 인사를 나누고 싶다는 약속을 했지만 이제는 지킬 수 없게 되었습니다.

미노드 목탄이라는 이름대신 ‘미누’라는 이름으로 18년동안 한국에서 살며, 그 누구보다 한국을 사랑한 미노드 목탄 님의 명복을 빕니다.

 

DMZ국제다큐영화제 ​

목록